여자농구 삼성생명, 최하위 하나원큐 완파…이주연 15점

스포츠뉴스

여자농구 삼성생명, 최하위 하나원큐 완파…이주연 15점

링크탑 0 33 11.25 21:04
삼성생명 이주연
삼성생명 이주연

[WKBL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안홍석 기자 = 여자프로농구 용인 삼성생명이 최하위 부천 하나원큐를 완파하고 5할 승률을 다시 맞췄다.

삼성생명은 25일 용인체육관에서 열린 삼성생명 2021-2022 여자프로농구 정규리그 홈 경기에서 하나원큐에 80-65로 이겼다.

4승 4패에서 인천 신한은행에 졌던 삼성생명은 이날 승리로 다시 5할(5승 5패) 승률을 맞췄다. 순위는 그대로 4위에 자리했다.

4연패를 당한 하나원큐는 부산 BNK와 공동 5위에서 단독 6위(1승 9패)로 내려앉았다.

삼성생명은 2쿼터 중반 배혜윤의 연속 골밑 4득점과 앤드 원 자유투로 37-27, 두 자릿수 격차를 만들었다.

삼성생명 윤예빈
삼성생명 윤예빈

[WKBL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쿼터 막판에는 이명관과 윤예빈의 3점이 잇따라 하나원큐 림을 갈랐다. 여기에 이명관의 페인트존 연속 4득점이 더해지면서 격차는 51-31, 20점까지 벌어졌다.

하나원큐는 굴하지 않고 3쿼터 성실하게 득점해 13점 차로 따라붙었다.

양인영이 3쿼터에만 9점을 올리며 추격에 앞장섰다.

하지만 거기까지였다.

4쿼터 하나원큐가 한 발 추격할 때마다 삼성생명은 이주연의 득점으로 성큼성큼 달아났다.

삼성생명은 이주연(15점), 배혜윤(13점), 강유림(12점), 윤예빈(10점) 등 4명이 두 자릿수 득점하며 고르게 활약했다.

하나원큐는 양인영(24점)과 신지현(20점)에게 득점 부담이 너무 쏠렸다.

[email protected]

Comments

번호   제목
8230 IBK기업은행 외국인 공격수 라셈 퇴출 확정됐지만…라셈 "마지막까지 긍정적인 마음으로, 최선을" 농구&배구 16:12 0
8229 김찬 교포 선수 김찬, 일본프로골프 투어 상금왕 등극 골프 15:45 0
8228 '김희진·김수지 활약' 기업은행, 꼴찌 추락 모면…페퍼, 7연패 농구&배구 15:11 1
8227 NBA 동·서부 1위 브루클린·골든스테이트 '나란히 패배' 농구&배구 14:46 1
8226 이동국, 최종전 앞두고 전북 라커룸 찾아 "승리의 요정 왔다" 축구 14:42 1
8225 팀 승리 합작한 이강인·구보, 사우나서 사이좋게 '기념 촬영' 축구 14:09 1
8224 김형실 페퍼 감독 "구단주가 선물한 넥타이 매고 초심으로" 농구&배구 13:45 1
8223 안태영 감독대행 감독대행의 대행 기업은행 안태영 코치 "나도 부담스러운 경기"(종합) 농구&배구 13:34 0
8222 김종국, KIA 신임 감독 프로야구 KIA, '타이거즈 원클럽맨' 김종국 감독 선임 야구 13:29 0
8221 감독대행의 대행 기업은행 안태영 코치 "나도 부담스러운 경기" 농구&배구 13:10 1
8220 프로배구 기업은행 팬들, 5일 화성체육관 앞에서 '트럭 시위' 농구&배구 12:20 1
8219 [부고] 전달수(인천 유나이티드 대표이사)씨 모친상 축구 12:05 1
8218 우즈, 2시간 반 동안 몸 풀었다…중계석에서는 객원 해설도 골프 11:15 1
8217 한화 킹험, 방출 선수서 재계약 대상으로…모험이 통했다 야구 10:37 1
8216 강원 첫 프로 풋살구단 '강원FS' 11일 공식 창단 축구 10:00 1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